상단여백
HOME 경제·사회
광명시, 무허가 단란주점 영업한 일반음식점 3곳 적발
  • 김인숙 기자
  • 승인 2019.05.03 22:39
  • 댓글 0

[광명지역신문=김인숙 기자] 광명시는 4월 30일부터 5월 1일까지 광명경찰서와 함께 관내 7080라이브 형태의 일반음식점에 대한 불시 합동단속을 실시하여 이들 일반음식점에서 업종을 위반하여 무허가 단란주점 영업행위를 한 3개소를 적발했다고 밝혔다.

이들 업소는 일반음식점에서 음향 및 반주시설을 갖추고 손님으로 하여금 노래를 부르게 하는 것을 허용하는 무허가 단란주점 영업행위를 하다 적발됐다.

시는 최근 지역 내에 7080라이브 형태의 일반음식점들이 하나둘씩 늘어나면서 업종간의 경계가 허물어지고, 사회적인 문제를 양산할 수 있어 불법 영업행위를 근절키 위해 단속을 실시했다.

시는 식품위생법에 따라 영업정지 등 행정처분과 더불어 형사고발 조치를 병행하고, 앞으로도 이들 업소에 대한 지속적인 단속과 사후관리를 강화할 방침이다.

광명지역신문, JOYGM

김인숙 기자  porsche4@joygm.com

<저작권자 © 광명지역신문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김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Back to Top